2019 리마 팬암게임 예선 결승전에서 도미니카공화국이 콜롬비아를 17-4로 제압하고 1위로 팬암게임 본선에 진출했다.

이번 예선전은 브라질야구소프트볼연맹의 주최로 상파울루와 이비우나 (Ibiuna)에서 개최됐다.

결승전은 도미니카공화국의 일방적인 경기로 펼쳐졌다. 도미니카공화국은 초반 세 (3) 이닝에서 7득점을 올리는데 성공했고, 콜롬비아의 첫 득점 직전까지 13-0으로 경기 흐름을 압도했다.

한편, 동메달결정전은 박진감 넘치는 경기가 됐다. 니카라과가 캐나다를 연장 접전 끝에 14-12로 물리치고 3위를 차지했다. 양팀은 무려 32개 안타를 기록하는 등 타격전 양상으로 경기를 펼쳤다. 캐나다는 이 경기에서 7개 수비실책 그리고 10회말 슬러거 Michael Saunders의 만루 득점기회가 무산되면서 아쉽게 패하고 말았다. Michael Saunders는 시애틀, 토론토, 필라델피아에서 메이저리그 (2009-2017년) 선수로 775경기에 뛴 경험이 있는 베테랑 타자이다.

캐나다는 또한 준결승전에서도 도미니카공화국을 상대로 연장전에서 10-7로 아깝게 패했다.

콜롬비아는 니카라과를 5-4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이번 대회 MVP는 2018 볼티모어 오리올스 (Baltimore Orioles) 트리플 A에서 127경기를 소화한 Garabez Rosa에게 돌아갔다. Rosa는 이번 대회에서 가장 많은 홈런과 득점을 기록하며 팀 우승에 기여했다.

2019 리마로 가는

이번 예선전에서 최종 1-4위를 차지한 도미니카공화국, 콜롬비아, 니카라과, 그리고 캐나다는 2019 리마 팬암게임 본선 진출권을 획득했다. 2019 팬암게임은 오는 7월 27일부터 8월 4일까지 페루, 리마에서 열릴 예정이다.

팬암게임 야구 토너먼트에 참가하는 여덟 (8)개 팀 가운데 주요 우승후보로는 주최국 페루, 푸에르토리코 (2018 중앙아메리카캐리비안게임 챔피언), 쿠바 (2018 중앙아메리카캐리비안게임 준우승팀), 그리고 아르헨티나 (2018 남미예선전 우승팀)가 있다. 그리고 캐나다는 팬암게임 2연속 우승팀이다.

리마 팬암게임에서 상위 1-2위를 차지한 팀은 2020년 3월 미국, 아리조나에서 펼쳐지는 2020 도쿄 올림픽 아메리카 지역예선 참가자격이 주어지게 된다 (단, 2019 프리미어 12에 참가하는 아메리카 팀은 여기에 포함되지 않는다.)

팬암 예선전 최종순위

  1. 도미니카공화국
  2. 콜롬비아
  3. 니카라과
  4. 캐나다
  5. 멕시코
  6. 파나마
  7. 브라질

팬암게임 예선전 공식웹사이트

관련기사: 2019 팬암게임 야구예선과 함께 2019년도 국제야구대회일정 시작 [브라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