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사용될 새 야구∙소프트볼구장 건설 예정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사용될 새 야구∙소프트볼구장 건설 예정
01/06/2020
제 19 회 아시안게임이 2022년 9월 10일부터 25일까지 중국, 항저우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특히, 2022 아시안게임 야구 및 소프트볼 경기는 여섯 개 도시 중 하나인 사오싱 (Shaoxing)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2022 아시안게임 야구∙소프트볼 주경기장으로 사용될 야구장/소프트볼경기장 컴플렉스가 중국, 사오싱 (Shaoxing)에 건설될 계획이다. 지난 주 중국야구협회와 중국소프트볼협회 대표단은 구장건설을 위한 현장점검을 마쳤다. 여기에는 야구장 2개와 소프트볼경기장 2개가 포함된다.

중국협회 관계자에 따르면 공사는 6 월 말에 시작해, 2021년 10월에 완공 될 예정이라고 한다. 4 개의 구장은 주변 시설을 개선하고 스포츠 산업, 도시 문화 및 자연 환경과 통합된 새 커뮤니티 만드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중국야구협회와 중국소프트볼협회는 구장 소유주와 및 지역 스포츠당국과 협력해, 2022  아시안게임 이후 중국대표팀 트레이닝을 포함해 국제대회를 주기적으로 개최하는 야구/소프트볼의 허브 지역 중 하나로 사용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야구는 1994년 히로시마에서 열린 대회부터 시작해, 일곱 차례 아시안게임에 포함 (1990년에서는 시범경기로 열림)됐다. 한국은 지난 세 차례 우승을 포함 해 총 5개 금메달을 획득했고, 대만과 일본이 각각 한 번씩 챔피언 자리에 올랐다.

여자소프트볼은 1990년 베이징 아시안게임에 정식종목으로 처음 포함됐고, 2022 항저우 대회가 아홉 번째 대회가 될 예정이다. 중국은 첫 세 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했고, 이후 일본이 5회 연속 우승트로피를 들어올렸다.

항저우는 1990년 베이징과 2010년 광저우에 이어, 중국에서 열리는 아시안게임 세 번째 개최지가 될 예정이다. 이 종합스포츠대회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는 총 45 개국 및 지역에서 40개 스포츠 종목 10,000 명 이상의 선수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2026 아시안게임은 일본, 아이치-나고야 (Aichi-Nagoya)에서 개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