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PB 야구경기, 무관중 속에서도 일본에서 헤드라인 장식

NPB 야구경기, 무관중 속에서도 일본에서 헤드라인 장식
21/03/2020
PayPay돔에서 열린 지바 롯데 마린스와 소프트뱅크 호크스와의 경기에서 MLB 출신 3루수 Brandon Laird가 홈런을 터뜨렸다.

일본프로야구 정규시즌이 아직 개막 전이지만, NPB 소속 팀들은 이에 앞서 연습경기를 갖고 있다. 한 가지 이례적인 것은 다른 때와 달리 무관중 구장에서 경기를 갖고 있다는 것이다. 지난 해 일본프로야구리그는 2천 5백만 이상의 관중 수를 기록했다.

현재 전 세계 야구와 거의 모든 스포츠 대회가 중단된 상황이지만, NPB 지바 롯데 마린스의 전 메이저리거 브랜든 레어드 (Brandon Laird)가 홈런을 날려, 헤드라인을 장식한 소식이 전해졌다. Laird는 후쿠오카 소프트뱅크 호크스 신인 Carter Stewart (미국, 우완투수)의 공을 받아쳐 홈런을 만들어 냈다.

Laird는 1987 년생으로 일본에 오기 전 MLB 뉴욕 양키스와 휴스터 애스트로스 (Houston Astros)에서 경험을 쌓았다. 그는 홋카이도 니혼햄 파이터스 (Hokkaido Nippon Ham Fighters)로 이적 한 뒤, 일본프로야구리그에서 스타가 되었다. 2016 년 일본시리즈에서 MVP를 수상한 바 있는 그는 2019 시즌 지바 롯데 마린스로 이적을 결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