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BSC 프라카리 회장 코멘트: 2020 도쿄올림픽, 소프트볼의 올림픽 복귀까지 D-200

WBSC 프라카리 회장 코멘트: 2020 도쿄올림픽, 소프트볼의 올림픽 복귀까지 D-200
04/01/2021
2021년 1월 4일, 2020 도쿄 올림픽까지 200일을 앞두고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의 리차르도 프라카리(Riccardo Fracari)회장은 야구 및 소프트볼의 흥미로운 올림픽 복귀와 함께 다가올 밝은 미래에 대한 기대를 언급했다.

세계 야구 소프트볼 연맹 (WBSC)과 글로벌 야구-소프트볼 커뮤니티가 맞이하는 2021년, 2020 도쿄올림픽의 역사적 복귀까지 D-200일을 기념하며 한 해를 시작하게 됐습니다.

저는 올해 펼쳐질 야구 및 소프트볼의 정신적 고향 중 하나인 일본에서의 올림픽무대 복귀를 기쁜마음으로 고대하고 있습니다.

일본에서 가장 인기있는 스포츠 중 하나 인 야구는 스포츠 행사에서 건강 및 안전 프로토콜과 대응책의 혁신을 주도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했습니다. 지난 11월에 올림픽 야구 및 소프트볼 경기장 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 프로 ​​야구 (NPB) 경기는 수만 명의 관중을 수용한 가운데 어떻게 안전한 환경에서 경기를 할 수있는지 시연했습니다. 관중들의 응원과 함께 짜릿한 생중계 경기를 즐겼으며, 우리는 희망을 엿보았습니다.    

공식 개막식을 불과 이틀 앞둔 2021년 7월 21일, 지금부터 200일 이내에 올림픽 소프트볼 경기가 시작될 예정입니다. 소프트볼의 첫 6경기는 후쿠시마 아즈마 야구장에서 열리며, 2011년 동일본 대지진 이후의 놀라운 변화를 보여줄 예정입니다.

소프트볼 올림픽 출전권을 얻은 호주, 캐나다, 이탈리아, 일본, 멕시코, 미국 등과 함께 후쿠시마의 회복을 응원하고 최고의 소프트볼 경기로 올림픽 개막을 함께하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하며 그들이 자랑스럽습니다.

WBSC는 주최측과의 긴밀한 협력 아래 미주 야구 올림픽 예선전과 최종 야구 올림픽 예선전의 날짜를 조정하고 있습니다. 일본, 이스라엘, 멕시코, 한국 등 세계 최고의 4 개 팀이 이미 올림픽 출전을 확정 했으며, 나머지 예선전을 통해 라인업은 더욱 강해질 수 있어 기대가 됩니다.

실제 1992 년부터 2008 년까지 올림픽 종목이었던 야구 (5 회)와 소프트볼 (4 회)의  올림픽에 대한 기대와 그 눈부신 복귀는 전 세계 야구-소프트볼 커뮤니티의 여정에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입니다. 그러나 우리의 여정은 도쿄 2020에서 멈추지 않을 것입니다. 야구-소프트볼의 길을 비추는 더 밝은 미래가 다가오고 있으며, 우리는 로스앤젤레스 2028 올림픽과 그 이후를 목표로 삼을 것입니다. 우리 스포츠는 올림픽 운동에 계속해서 기여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베이스볼5은 2026 년 다카르 유스올림픽에서 혼성 팀을 특징으로하는 최초의 올림픽 팀 스포츠로 첫 선을 보일 예정입니다.

나아가 모든 파트너와 긴밀히 협력하여 글로벌 야구-소프트볼 커뮤니티라는 비전에 더 가까이 다가 가기 위해 계속해서 노력해 나갈 것입니다. WBSC는 역동적이고 청소년 중심적 공강인 E-Sports를 통해 더 많은 혁신을 기대하며, 잠재적으로 수백만 명의 게이머와 팬들을 매료시킬 것입니다.

올림픽 개최를 기대하면서도 어려움과 도전이 있을 것임을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국제 올림픽위원회(IOC)와 2020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코로나 사태 이후 적합한 전 세계인의 올림픽을 제공하기 위해 지칠 줄 모르는 노력을 계속할 것입니다.

전 세계 야구 소프트볼 커뮤니티 구성원들은 올림픽 운동을 지지하고 올림픽 가치를 알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홀로 도전에 직면하지 않도록, 스포츠의 발전을 위해 함께 할 것입니다.

200일 후, 올림픽 무대에서 우리 선수들의 경기를 볼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어려운 시기이지만 스포츠에 대한 우리의 변함없는 열정과 올림픽 정신으로 2020년 도쿄 올림픽이라는 인류의 빛을 향해 한걸음 다가갈 것입니다.

WBSC 회장
RIccardo Fraccari 배상